기사 메일전송
3월 금융 관련 소비자상담 지난해 比 3배 ↑ - 3월 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 5만2484건
  • 기사등록 2021-04-21 08:52:48
기사수정
(사진=연합뉴스)

금융상품 상담 중 상당 수는 해외결제 승인 스미싱 문자에 대한 문의로 나타났다.

21일 한국소비자원은 지난달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은 5만2484건으로 지난해 3월 대비 18.5% 늘었다고 밝혔다. 전월과 비교하면 22.8% 증가했다.

상담 유형을 보면 각종 금융상품과 관련된 소비자 상담이 지난해 대비 222.5% 늘어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이어 주식(80.8%), 각종 인테리어 설비(46.6%) 등의 순이었다.

금융상품 관련 상담은 국제 발신 번호로 '해외결제 승인' 등의 스미싱 문자가 온 것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고 소비자원은 설명했다.

주식의 경우 증권사 모바일 트레이딩 서비스(MTS)를 통한 거래 과정에서 전산 장애가 발생해 투자 손실이 발생한 데 대한 불만이 대표적이었다.

전월 대비로 비교하면 신발·운동화 관련 상담이 85.6% 늘어 증가 폭이 가장 컸고, 캐주얼 바지(80.7%)와 각종 인테리어 설비(61.9%)가 뒤를 이었다. 봄철 의류와 인테리어에 대한 수요가 늘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지난달 상담 건수가 가장 많았던 대상은 유사 투자자문(2316건)이었고, 이동전화서비스와 헬스장은 각각 1945건, 1365건으로 2, 3위에 올랐다.

유사 투자자문업은 불특정 다수인을 대상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인터넷 방송, 문자 메시지, 블로그 등을 통해 대가를 받고 투자 조언을 해주는 업종이다.

소비자원은 "10일 단위로 분석한 결과 유사 투자자문 관련 상담이 지난달 초순부터 하순까지 계속해서 가장 많았다"면서 "계약 해지 및 환불 관련 상담이 주를 이뤘다"고 말했다.

전체 상담 사유를 살펴보면 품질·사후서비스(A/S) 관련 상담이 25.4%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이어 계약해제·위약금(23%), 계약불이행(12.9%) 등이었다.

상담을 신청한 소비자 중 40대는 27.8%였고, 30대와 50대는 각각 27%, 21%였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1 08:52:4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