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자료=리얼미터)

종합부동산세 완화에 대한 찬성 여론이 반대를 다소 웃돈 가운데 지지 정당이나 세대별로 의견이 엇갈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21일 리얼미터와 연합뉴스에 따르면 18세 이상 500명에게 종합부동산세 완화에 대한 입장을 물은 결과 44%는 완화에 찬성했고, 38%는 완화할 필요가 없다고 답했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7.7%였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입장은 지지 정당, 이념 성향별로 갈렸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선 59.8%가 완화에 반대한 반면, 국민의힘 지지층의 63.7%는 찬성한다고 응답했다. 무당층은 찬반(찬성 34%·반대 42%)이 맞섰다.

성향별로도 보수층의 64%는 완화에 찬성했으나 진보층의 48%는 반대 입장을 표하는 등 차이를 드러냈다. 중도층(찬성 44.4%·반대 43.6%)에서는 찬반이 팽팽했다.

연령대별로는 50대(찬성 56.5%)와 60대(찬성 45.5%)에선 찬성 의견이 많았지만 30대(반대 49.8%), 40대(반대 52.9%)는 반대 여론이 더 높았다. 20대(찬성 44.1%·반대 41%)는 찬반 비율이 비슷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1 10:00: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