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판귄 캐릭터를 활용한 항공기 래핑 광고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래핑 광고는 옥외광고물에 인쇄물로 감싸거나 그림을 그려서 표시하는 광고물이다.

판귄 캐릭터 이미지를 여행 컨셉의 일러스트로 제작한 광고물은 티웨이 항공기 총 3대에 래핑된다. 외부 래핑을 비롯해 좌석 트레이테이블 등 내부에도 래핑이 실시된다.

기내 창문에도 캐릭터를 부착한다. 창문 밖 사진 촬영 등을 통한 홍보 효과를 이끌어내려는 것. 래핑 광고는 향후 1년 간 진행될 예정이다.

광고 제작 과정을 담은 메이킹 필름은 신한카드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판귄은 수많은 펭귄 중 가장 먼저 바다로 뛰어들어 나머지 펭귄들의 움직임을 이끄는 ‘판을 바꾸는 첫 펭귄’에서 착안해 개발됐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갈 수 없었던 여행에 대한 그리움과 설렘을 표현했다”며 “항공업과 상생한데는 데도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2 10:03: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