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은 생활 질병을 집중 보장하는 ‘마음드림메디컬보험’이 독창성과 유용성을 인정받아 새로운 위험 담보 부문에서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품은 기존 보험에서 보장하지 않은 정신질환, 피부질환(건선)에 대한 보장 영역을 확대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신질환치료 특약은 6개월, 건선특정치료 특약은 3개월 간의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정신질환특약은 우울증, 공황장애, 강박증, 조현병 등의 정신질환을 진단받고 90일 이상 약물치료를 받으면 중증도에 따라 보험금을 차등 지급한다. 건선특정치료 특약은 난치성 피부질환 건선에 대해 광선치료나 약물치료를 받으면 보험금을 보장한다.

윤경원 현대해상 장기상품1파트장은 “새로운 상품 개발을 통해 보험의 사각지대를 줄여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상품을 시장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3 13:10: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