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현대자동차 회원을 위한 멤버십 포인트 적립 특화 카드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신상품은 ‘현대 모빌리티 카드’ ‘현대 모빌리티 플래티넘 카드’로 구성됐다. 전기차, 수소차 충전시 포인트 적립에 집중한 ‘현대 EV 카드’도 출시했다. 기존 ‘현대 블루멤버스 카드’를 업그레이드 한 것이다. 적립 포인트를 ‘블루멤버스 포인트’에 집중해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블루멤버스 포인트는 현대자동차 회원을 위한 멤버십 포인트다. 현대자동차 구매, 운영, 유지관리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현대 모빌리티 카드는 월 50만원 이상 사용 시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한 금액의 1%를 한도 제한 없이 블루멤버스 포인트로 적립한다. 차량 유지관리 업종을 이용하면 월 30만원 한도로 2%, 모빌리티 업종을 이용하면 같은 한도로 1%를 추가로 적립 가능하다.

신차 구매 때는 1.5%의 특별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 모빌리티 플래티넘 카드는 당월 이용금액이 50만원에서 200만원이면 1%, 200만원 이상이면 1.5%를 기본으로 적립한다. 당월 200만원 이상 이용 시에는 차량 유지관리와 모빌리티 영역에서 각각 3%, 1.5%를 추가로 적립할 수 있다.

신차 구매 때는 2%의 특별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 EV 카드는 당월 이용금액에 따라 월 2만원 한도로 충전 금액의 최고 100%를 포인트로 적립한다.

현대 모빌리티 카드의 디자인은 현대자동차의 최신 트렌드와 전통에 대한 오마주를 담은 6종, 현대 EV 카드의 디자인은 전기차 아이오닉5의 픽셀에서 영감을 얻은 4종으로 구성했다.

연회비는 현대 모빌리티 카드와 현대 EV 카드가 3만원, 현대 모빌리티 플래티넘 카드는 7만원이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6 10:30: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