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출입銀 "2분기 수출 전년동기 比 35% 증가 전망" - 수출대상국 경기 개선· 기저효과 영향…수출 증가폭 확대
  • 기사등록 2021-04-26 13:52:55
기사수정
한국수출입은행 CI.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는 26일 올해 2분기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5% 내외 증가해 1500억 달러 수준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전망치는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10년 1분기 수출 증가율(전년동기 대비 35.8%)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수은은 이날 발표한 '2021년 1분기 수출실적 평가 및 2분기 전망‘에서 2분기 수출선행지수*가 2분기 연속 전년동기 대비 상승세를 지속하고, 전기 대비로도 3분기 연속 상승하는 등 수출경기 회복세가 강화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수은 관계자는 "중국, 미국 등 주요 수출대상국 경기 회복과 수출 감소폭(△20.3%)이 컸던 전년동기 기저효과 영향으로 ▲반도체 ▲자동차 ▲석유화학 등을 중심으로 2분기 수출 증가폭은 크게 확대될 것이다"면서 "다만, 백신 접종 지연·변이 바이러스 확대 등으로 글로벌 경기 회복세가 둔화될 경우 수출 증가폭은 축소될 수 있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6 13:52: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