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박의수 하나카드 영업그룹장(왼쪽)과 이근주 한국간편결제진흥원장이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가 재단법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하 한결원)과 제로페이 간편결제 가맹점에 신용카드 결제를 지원하는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원큐페이 앱을 통해 제로페이 80만 가맹점을 대상으로 신용카드 결제를 지원한다.

한결원은 제로페이의 기존 QR코드 결제 방식에 하나원큐페이 앱을 연동한 신용카드 결제 방식을 추가한다. 카드 단말기 설치가 어려운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결제 편의성을 늘릴 것으로 보인다.

두 회사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가맹점 모집, 이용 확대를 위한 공동 마케팅도 실시한다.

박의수 하나카드 전무는 “그룹 ESG 경영 기조에 맞춰서 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는 결제 서비스를 한결원과 협력해 제공한다”며 “간편 결제 시장에서 소외받는 계층이 없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근주 한결원장은 “하나카드와 함께 소상공인이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7 09:42: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