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이미지=삼성카드)

삼성카드는 1분기 연결 기준 당기순이익이 138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4% 늘었다고 27일 공시했다. 당기순이익 증가는 가입자수 증가와 이용 효율 개선, 고비용 저효율 마케팅 축소에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총 취급고는 32조6741억원으로 같은 기간 9.7% 증가했다. 카드사업 취급고는 32조4380억원, 할부리스사업 취급고는 2361억원이다.

카드사업 부문별 취급고는 신용판매 27조5674억원, 금융부문 4조6389억원, 선불 또는 체크카드 2317억원으로 나타났다. 30일 이상 연체율은 1%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카드 가입자가 증가하고 지난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심리가 회복되고 있어서 카드사업 취급고가 증가했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7 14:30: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l>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