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오른쪽)과 이경배 섹타나인 대표가 업무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등의 브랜드를 보유한 SPC그룹과 손잡고 ‘해피포인트’ 적립에 특화된 상업자표시(PLCC) 카드를 하반기에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하반기에 출시될 카드는 ‘해피오더’ 이용 시 추가 혜택을 제공하는 서비스도 담을 계획이다. 성별, 연령별, 지역별, 시간대별 필요 혜택과 맞춤형 서비스도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두 회사는 카드 결제 데이터 등 금융 데이터와 식음료 매출 데이터, 멤버십 가입자 현황 등을 비식별화 조치 후 결합해 기존 사업 효율성 개선, 신사업 공동 발굴을 할 예정이다.

SPC그룹 섹타나인 관계자는 “변화된 트렌드와 소비자 필요에 최적화된 카드가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적극 활용할 계획인 만큼 혁신적인 상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7 14:53:2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