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아,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 기후변화·수자원 부문 최고 등급 - 수자원 관리 부문, 자업차업계 최초 대상 영예···현대차도 A-·우수상
  • 기사등록 2021-04-28 09:17:24
기사수정

기아는 세계적인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인 CDP(Carbon Disclosure Project: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로부터 국내 기업 가운데 최고로 평가됐다.

기아는 2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20년 CDP 코리아 어워드에서 기후변화 부문과 수자원 부문에서 각각 리더십 A(Leadership A)등급 성적표를 받았다.

특히 기아는 올해 처음으로 참여한 수자원 관리 부문에서 리더십 A등급과 함께 최고점을 기록하며 자동차업계 최초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기후변화 부문에서도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리더십 A등급을 받는 동시에 평가 점수 상위 5개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탄소경영 아너스클럽에 선정됐다.

기아는 이번 평가에서 ▲친환경차 시장 확대 주도 ▲생산공정 고효율 설비 도입과 개선 활동 ▲투명한 탄소배출량 정보공개 ▲인도 공장 폐수 무방류 시스템 도입 ▲선도적인 탄소경영 추진계획 등 친환경 경영 활동을 인정받았다.

CDP는 전 세계 기업을 대상으로 지속가능경영을 평가하는 공신력 있는 글로벌 기관 중 하나다. 전 세계 금융기관들의 위임을 받아 각국 주요 상장기업을 기후변화, 수자원 등 글로벌 환경 이슈 대응과 관련된 평가를 하고 리더십 A, 리더십 A-, 매니저먼트 B, 매니지먼트 B- 등 8개 등급으로 분류한다.

기아 관계자는 "이번 CDP 평가에서 기아가 좋은 성적을 거둔 것은 온실가스 감축 및 수자원 대응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 대응해온 노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전 사적 탄소중립 추진 등 지속 가능한 경영활동을 통해 기후변화 대응에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도 수소전기차·전기차 등 친환경차 개발·보급, 사업장별 온실가스 고효율 감축 설비 도입, 아산 공장 무방류시스템 등 중장기적 환경경영 활동을 인정받아 기후변화 부문 리더시 A-등급, 수자원 관리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8 09:17: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