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아시아개발은행, 올해 韓 성장률 전망치 3.5%로 상향 조정 - "한국판 뉴딜 이니셔티브 등, 경제 성장률 회복 이끌 것"
  • 기사등록 2021-04-28 09:39:18
기사수정
(사진=게키이미지뱅크)

아시아개발은행이(ADB) 올해 우리나라 국내총생산(GDP) 경제성장률을 상향 조정했다.

ADB가 28일 내놓은 '2021 아시아경제전망'을 보면 올해 우리나라 경제성장률을 지난해 12월 전망치 3.3%에서 3.5%로 0.2%p 상향 조정했다. 

ADB 전망치는 국제통화기금(IMF·3.6%)보다 낮고 경제협력개발기구(OECD·3.3%)보다는 높다. ADB는 한국 경제가 내년에는 3.1% 성장률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어 한국 정부의 확장적 재정·통화 정책과 반도체·정보기술(IT) 제품 수요 증가에 따른 수출 증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등을 통한 소비 촉진 유도, 한국판 뉴딜 이니셔티브 등이 올해 경제 성장률 회복을 이끌 것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ADB는 지속가능한 녹색·포용 성장과 이를 위한 대규모 자금 마련을 강조하면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위기 이후 경제 회복 방안을 제언했다.

ADB는 아시아 역내 정부는 세제 혜택과 보조금 제공 등 정책을 통해 녹색금융을 비롯한 민간자금을 동원하고, 민간자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할 합의된 표준 마련을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 정부의 그린 뉴딜에 대해서는 지속가능한 경제 회복을 위한 정부 투자이자 아시아 경제에 청사진을 제공하는 국가 개발 전략이라고 평가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8 09:39: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