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SK네트웍스, 세이브더칠드런과 취약계층 아동 지원 - '2021 ICT 꿈나무 사업' 업무협약
  • 기사등록 2021-04-30 09:30:13
기사수정
SK네트웍스는 세이브더칠드런은 지난 29일 '2021 ICT 꿈나무 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 강화에 나섰다. 협약을 마친 후 하성문 SK네트웍스 민팃사업부장과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총장이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네트웍스)

SK네트웍스는 지난 29일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 서울 마포구 본부에서 '2021 ICT 꿈나무 사업' 협약을 맺고 민팃(MINTIT)과 에이프릴스톤 등 정보통신 브랜드를 통해 취약계층 아동들의 정보기술(IT) 기기 구매와 교육 프로그램 활동을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SK네트웍스와 세이브더칠드런의 정보통신기술(ICT) 꿈나무 사업은 올해로 3년 차를 맞는 사업으로 지난 2년간 1억원 규모의 기부금을 조성해 지금까지 40여 아동의 IT 역량 향상을 지원했다. 이 과정에서 고객들 또한 중고폰 무인 매입기 '민팃 ATM' 등을 통해 기부에 동참하기도 했다.

SK네트웍스는 이번 협약으로 ICT 취약계층의 교육 지원에 나서는 한편 보유 사업 전반에 걸쳐 사회적 가치 창출이 확대되도록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정보통신, 자동차관리 등 다양한 사업을 활용해 회사로부터 창출되는 사회적 가치가 확산되도록 진정성을 더해가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30 09:30: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