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삼양그룹 수당재단, 제30회 수당상 시상식 개최 - 김장주 서울대 명예교수·성영은 서울대 교수…각각 상금 2억원·상패 수상
  • 기사등록 2021-05-04 17:16:09
기사수정
(왼쪽부터) 김윤 수당재단 이사장, 김장주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명예교수 내외, 성영은 서울대학교 화학생물공학부 교수 내외, 진정일 수당상 운영위원장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양그룹)

삼양그룹 수당재단은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제30회 수당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서 김장주(66) 서울대 재료공학부 명예교수, 성영은(57)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교수가 각각 상금 2억원과 상패를 수상했다.

수당상은 삼양그룹 창업주인 수당 김연수 선생의 인재육성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매년 우리나라 학문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를 선정해 시상한다.

올해는 운영 방식을 일부 변경해 부문에 상관없이 탁월한 업적을 이룬 연구자 2인을 선정했다. 또 연구 활성화와 연구 의욕 고취를 위해 수상자 상금을 기존 1억원에서 2억원으로 늘렸다. 삼양그룹은 수당상이 시작된 이래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시상을 후원하고 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5-04 17:16: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