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집에서 솥밥 즐긴다’…CJ제일제당, 즉석 영양 솥밥 브랜드 ‘햇반솥반’ 출시 - 10년에 걸친 연구개발로 혁신적인 살균기술 개발…‘신(新) 무균밥 공정’ 도입
  • 기사등록 2021-06-01 14:35:09
기사수정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은 전자레인지 조리만으로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즉석 영양 솥밥 브랜드 ‘햇반솥반’을 론칭했다고 1일 밝혔다. 햇반솥반은 ‘맨밥’ 사먹는 시대를 연 햇반, 밥 품질을 높인 간편 대용식 햇반컵반에 이은 3세대 햇반에 속한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뿌리채소영양밥’, ‘버섯영양밥’, ‘통곡물밥’, ‘꿀약밥’ 등 모두 4종이다. 버섯, 무, 계피 등을 달여내 풍미를 더한 밥물에 버섯, 연근, 고구마, 밤, 호박씨와 같은 큼지막한 원물을 넣어 만들었다.

햇반솥반에는 CJ제일제당의 혁신적인 기술력이 녹아있다. 그 핵심은 ‘신(新) 무균밥 공정’으로, 지난 10년간 차별화된 R&D를 통해 개발한 한 차원 높은 살균기술이 적용됐다. 곡물이나 버섯, 채소, 견과류 등은 쌀과 달리 미생물이 생존할 가능성이 높아 그 동안 즉석밥으로 만들기 어려웠지만, 이번에 개발한 혁신 기술로 난관을 극복하고 제품화에 성공했다.

또 밥 짓는 과정에 ‘수분함량/열처리 최적화 기술’도 도입돼 원물의 식감과 밥의 찰기를 온전히 살릴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솥밥 전문점이나 집에서 갓 지은 듯한 맛 품질을 확보했다. CJ제일제당은 햇반솥반 제품, ‘신 무균화 공정’ 및 제조 과정에 적용된 혁신적 기술 등 6건에 대해 특허를 출원했다.

특히 용기도 집에서 사용하는 ‘밥공기 형태’로 만들어 취식 편의성을 높였다. 이는 ‘신 무균밥 공정’에 따라 한층 강화된 살균력을 확보함으로써, 용기 안쪽 깊은 곳에 위치한 내용물까지 완벽하게 살균처리 할 수 있게 됐다. 이 같은 혁신 기술로 상온에서 9개월 동안 보관이 가능하면서도 뛰어난 맛 품질과 안정성을 갖췄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햇반솥반은 ‘밥을 사서 먹는다'는 개념조차 없던 25년 전 선제적 투자와 기술 개발로 국민 식생활을 바꾼 햇반에 이은 또 한번의 혁신”이라며 “맨밥, 잡곡밥, 컵반 등으로 끊임 없는 혁신과 진화를 계속해 온 <햇반>은 앞으로도 대한민국 식문화 발전에 기여할 것” 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1 14:35: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