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GS25, 몽골 매장에 열흘간 3만명 방문…"라떼·치킨 인기“ - 라떼 하루 평균 200잔·치킨25 열흘 동안 2000마리 이상 판매
  • 기사등록 2021-06-01 17:23:32
기사수정
GS25 니스렐점 방문 고객들로 붐비는 모습. (사진=GS25)

GS25는 지난 18일 몽골 울란바토르에 동시 개점한 현지 매장 3곳에 열흘 동안 3만 명이 방문했다고 1일 밝혔다.

GS25 관계자는 "이는 울란바토르 성인 28명 중 1명이 들른 셈"이라며 "이런 인기에 힘입어 예상치의 약 2.7배에 달하는 매출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GS25는 최초 개점 이후 울란바토르 매장 3곳을 추가로 열어 현재 총 6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달 안으로 10호점을 넘길 계획이다.

먼저 문을 연 매장 3곳의 판매 정보를 살펴보면 열흘간 도시락, 김밥, 주먹밥 등의 간편식과 자체 브랜드(PB) 카페25, 치킨25 매출이 전체의 49.4%를 차지했다.

특히 카페25의 생우유라떼는 점포당 하루 평균 200잔이, 치킨25는 열흘간 총 2000마리 이상이 팔리면서 매출 상위 5개 품목 안에 들었다.

몽골 GS25의 공식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GS25MN'은 열흘간 7만2000회 다운로드됐고, GS25 매장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도 몽골 NTV에서 방영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윤주영 GS25 해외사업추진팀장은 "계속해서 현지 특성을 고려한 상품 개발과 한류 열풍을 잇는 PB 상품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1 17:23: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