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윤종원 기업은행장, 호남·충청지역 찾아 현장 목소리 청취 - 전북 전주에 위치한 친환경 탄소 소·부·장 기업 비나텍 방문
  • 기사등록 2021-06-03 15:45:16
기사수정
3일 윤종원 기업은행장(가운데)이 전북 전주에 위치한 비나텍 생산 현장을 방문해 성도경 대표(오른쪽)와 관계자로부터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윤종원 은행장이 전북 전주에 위치한 비나텍과 충청지역 영업점을 방문했다고 3일 밝혔다.

비나텍은 회사 설립 초기부터 기업은행과 거래를 이어오고 있는친환경에너지 저장장치와 연료전지 제조업체다.

대표적인 탄소 소·부·장(소재, 부품, 장비) 기업인 비나텍은 다량의 전력을 저장했다가 순간적으로 높은 전력을 방출하는 '슈퍼커패시터' 중형 사이즈 부문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 지자체에서 추진한 '소부장 펀드' 조성에 자금을 출자해 국내 소·부·장 기업 지원에도 힘쓰고 있다.

윤 행장은 "비나텍의 성장은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한 기술 경쟁력이 제품 경쟁력으로 이어진 결과”라며, “수소경제를 이끌어 가는 혁신기업으로 성장해 나가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충청지역 영업점을 방문해 "전체적으로 수출 등 경기가 나아지고 있지만 기업마다 사정이 다르기에 기업 상황에 맞는 차별화된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거래 기업들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금융애로 해소와 기업 혁신지원을 당부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3 15:45: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