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연합뉴스)

계란값이 다시 오르고 있는 가운데 대형마트들이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농할갑시다' 행사를 통한 계란 할인 판매를 6월에도 연장해 진행한다.

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오는 9일까지 '농할갑시다' 행사 일환으로 30판란(계란 30개들이)을 20% 할인 판매한다.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하며 가격은 할인 적용 후 5천520원이다.

이와 별도로 30일까지 '어제 낳아 오늘만 파는 계란'(15개들이) 상품을 10% 할인 판매한다.

롯데마트도 9일까지 '행복생생란'(특란 30개) 제품을 '농할갑시다' 품목으로 할인 판매한다. 가격은 20% 할인을 적용해 6천144원이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조류 인플루엔자(AI) 발병 후 산란계 닭들을 처분하고 노계 물량으로 대체했지만 노계의 계란 생산율이 떨어지며 공급량이 다시 줄고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해 가격이 오르는 상황"이라며 "수급이 안정되려면 연말쯤은 돼야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의 농산물 유통정보(KAMIS) 사이트에 따르면 계란 특란 30개 중품 기준 평균 소매가는 2일 기준 7490원이다. 이는 한 달 전 7276원보다 3%, 1년 전 5203원과 비교하면 44% 오른 것이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3 16:34: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