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디즈니 실사 영화 ‘크루엘라’가 개봉 8일 만에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를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크루엘라’는 지난 2일 3만678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수는 38만9269명이다.

‘크루엘라’는 애니메이션 ‘101마리 달마시안’의 등장인물인 ‘크루엘라 드 빌’의 이야기를 재창조한 스핀오프 영화다. 엠마 스톤과 엠마 톰슨이 각각 크루엘라와 경쟁자인 남작부인으로 분해 희대의 악녀 대결을 펼친다.

2위는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가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185만명으로 이번 주말에 200만명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3 17:41: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