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최근 도넛이나 컵케이크 등 식품처럼 생긴 화장품이 잇따라 출시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4일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식약처는 컵케이크 형태의 입욕제, 떡 형태의 고형비누, 요거트 모양의 마스크팩, 마요네즈 모양의 헤어팩, 우유팩·바나나우유 형태의 바디워시 등 겉모습이 음식과 같은 화장품은 무심코 먹을 수 있다면서 화장품을 섭취하면 구토와 복통을 일으키고 심하면 신체장애가 생길 수 있다고 안내했다.

또 영·유아와 어린이들이 삼키는 일이 없도록 보호자들이 눈여겨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앞서 지난달 식품의 형태나 냄새, 크기를 흉내 낸 화장품은 판매·진열하거나 제조·수입하지 않도록 하는 내용의 화장품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4 15:06:2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