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신한카드 본사 전경.(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부동산 앱 ‘직방’에서 월세 카드납부 신청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신한카드가 운영 중인 월세 카드납부 서비스 ‘마이월세’는 개인과 개인사업자 간 부동산 임대차 거래에 신용카드 결제를 도입한 것으로 지난 2019년 1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된 바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임차인은 계좌에 잔고가 부족해도 신용카드로 먼저 월세를 납부하고 카드 결제일에 대금을 결제할 수 있다. 임대인은 정해진 날짜에 입금을 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두 회사는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오는 7월 31일까지 직방 앱에서 월세 카드납부 서비스를 신규 신청한 고객 전원에게 3개월 동안 이용수수료(1%)를 캐시백해준다.

또 신규 약정고객 중 5명을 추첨해 한 달치 월세 전액을 지원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추첨을 통해서 총 500명에게 CU편의점 5000원권 기프티콘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전통적인 로테크(Low-Tech) 산업인 부동산 시장에서 월세 카드납부 서비스가 하나의 결제 수단으로서 정착하길 희망한다”며 “향후 두 회사는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고 상호 간의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협업 모델을 발굴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장기 협력 플랜을 지속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7 09:52: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