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G마켓·옥션·G9 새 주인은…오늘 이베이코리아 매각 본입찰 - 롯데·신세계·MBK·SKT 4파전 구도…입찰가 막판 눈치
  • 기사등록 2021-06-07 10:25:29
기사수정
(사진=연합뉴스)

국내 이커머스 업계 3위인 이베이코리아 매각을 위한 본입찰이 7일 진행된다.

이날 본입찰에 참여할 후보는 롯데쇼핑, 신세계그룹 이마트, 홈플러스 최대 주주인 사모펀드 MBK파트너스, SK텔레콤 등이다.

온라인 쇼핑몰 G마켓, 옥션, G9를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의 지난해 국내 이커머스 시장 점유율은 12% 정도로 추산된다.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하는 곳은 시장점유율 1위 네이버(18%), 2위 쿠팡(13%)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다.

유통업계의 오랜 맞수로, 온라인 쇼핑 시장에서는 약세인 롯데와 신세계가 치열한 경합을 벌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신세계가 지난 3월 2500억원 규모의 지분을 교환하며 전방위적 협력을 선언한 네이버와 손을 잡고 본입찰에 뛰어들지 관심이 쏠린다.

MBK파트너스는 홈플러스에 이어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하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고 나중에 되팔 때 몸값도 키울 수 있다고 판단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온라인 쇼핑몰 11번가를 자회사로 둔 SK텔레콤은 '탈 통신' 가속을 위해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미국 이베이 본사는 이베이코리아의 몸값으로 5조원대를 생각하지만 인수 효과와 추가 투자 부담을 고려할 때 지나치게 높은 것으로 평가하는 인수 후보자들이 얼마를 써낼지가 관건이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7 10:25: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