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농업·녹색 및 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왼쪽 여섯 번째)과 직원들은 7일 자매결연마을인 강원도 홍천군 모곡 3리를 찾아 영농철 일손 돕기를 실시하기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 농업·녹색·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과 직원들은 자매결연마을인 강원도 홍천군 모곡 3리를 찾아 영농철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2017년 농협은행 농업·녹색·공공금융부문과 모곡3리 마을은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었고, 매년 임직원들은 농번기와 수확기에 마을을 찾아 일손을 돕는 등 꾸준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농협은행 임직원들은 모곡3리 사과농장에서 가지치기 작업을 하고, 인삼 밭에서 덮개 정비 작업 등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은행 지준섭 부행장은 "이번 방문으로 영농철 일손이 부족한 농촌마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농협은행은 앞으로도 농촌지원활동을 적극 펼쳐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ESG경영 가치를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7 13:14:2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