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롯데카드)

롯데카드는 부산·경남 지역 특화카드 ‘로카 인 부산’을 선보였다고 9일 밝혔다.

카드는 ‘로카’ 시리즈의 추가 상품으로, 부산·경남 지역에서 누릴 수 있는 쇼핑, 교통, 요식 할인 서비스를 담았다.

지역 특화 서비스로 부산광역시와 경상남도에 소재한 아울렛(롯데·신세계), 이케아, 마트(롯데마트·이마트·탑마트·메가마트·농협하나로마트)에서 결제 시 10%를 월 3만원까지 할인해준다.

또 고속도로, 대교, 터널 등 부산·경남 지역 유료도로 통행료와 전국 대중교통(공항버스, 공항철도) 결제 시 30%를 월 1만원까지 할인해준다. 여기에 전국 음식점, 카페에서 결제 시 5%를 월 5000원까지 할인해준다.

‘로카 인 부산’은 로카 시리즈 발급 시 ‘로카 포 카드’ 중 하나로 선택해 발급받을 수 있다.

로카 시리즈는 범용 혜택 카드인 ‘로카 카드’ 1종과 맞춤형 혜택 카드인 ‘로카 포 카드’ 1종을 발급받으면 두 카드의 지난달 실적을 합산해주고, 한 카드의 실적만 달성해도 두 카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로카 인 부산’의 연회비는 국내전용, 해외겸용 모두 2만원이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부산·경남 지역이 생활권인 고객들에게 유용한 맞춤 서비스를 담아 편리하게 카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며 “특히 카드 디자인도 부산의 시조인 갈매기를 카드 뒷면에 담아 특별함을 더했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9 09:11: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