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우조선해양, 국제해양방위산업전서 시선 집중 - 스마트 함정 체계·무인무기체계·사세대 참수함체계 공개
  • 기사등록 2021-06-11 11:19:26
기사수정
부산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서 대우조선해양 홍보관을 방문한 관람객들이 한국형 경항공모함 모델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은 부산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해양방위산업전에 참가해 세계 각국의 이목을 끌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형 경항공모함(CVX)를 비롯해 1400t급 잠수함부터 수출 모델로 자체 개발한 2000t급 잠수함과 현재 건조 중인 3000t급 잠수함 모형을 선보였다. 또 자체 설계를 완료한 8000t급 차세대 구축함, 태국에 수출한 3000t급 호위함과 수출 전용 모델로 개발한 2000t급 호위함도 함께 전시했다.

또 다양한 미래 기술들을 제시하는 스마트 함정 체계, 무인무기체계, 사이버 보안과 차세대 잠수함체계도 함께 공개했다. 특히 승조원 교육과 정비요원의 업무를 돕기 위한 목적으로 개발된 잠수함·수상함 가상현실(VR) 체험실을 운영해 해군 관계자들의 높은 관심을 끌었다.

이탈리아·콜롬비아 해군 등 20여 개국 해군대표단이 홍보관을 방문했으며 30여 차례의 비즈니스 미팅과 세미나가 열려 열기를 더했다. 특히 대우조선해양 홍보관에는 항공모함의 이착함 상황판, 항공모함 비행갑판 운용요원들과 똑같은 복장을 한 진행요원들을 배치해 관람객들의 많은 호응을 끌어냈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형 경항공모함 홍보에 집중하고 있다. 2015~16년 해군과 함께 항공모함 건조 가능성 검토를 수행한 바 있고 올해 초 해군에서 3만t급 경항공모함 도입 방침을 밝힘에 따라 자체적으로 개념설개를 진행해 오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내년으로 예정된 해군의 최적화된 최신예 경항공모함의 기본설계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 이탈리아 핀칸티에리조선소와 경항공모함에 대한 기술협력 연구용역 계약을 체결하는 등 내년에 계획된 기본설계 사업 참여 의지를 확실히 하고 있다. 핀칸티에리조선소는 최근 3만t급 경항공모함을 건조해 시운전 중이며 비행갑판 설계 등의 핵심기술과 함재기 운영 등에 대해 집중적인 기술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대우조선해양은 LIG넥스원과 전투형 중형 무인수상함 공동 연구개발 업무협약(MOU)를 맺는 등 함정 홍보와 기술력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유수준 특수선사업본부장 전무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대우조선해양의 최신 함정 건조 기술력을 전 세계에 알릴 수 있게 됐다"며 "특히 현재 대한민국 해군의 최대 화두인 한국형 경항공모함 사업을 통해 해군에서 필요로 하는 최강의 경항공모함을 건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11 11:19: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