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양시 공직자, 매실 수확기 농촌일손돕기에 봉사 - 400여 명의 직원 참여… 농가에 힘 보태
  • 기사등록 2020-06-03 13:29:40
기사수정

전남 광양시가 매실 수확기에 지역 내 농가의 일손을 덜어주기 위해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현재 농촌지역은 인력감소와 고령화로 인해 일손이 부족한 실정이며, 특히 올해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광양시 공무원 매실수확기 봉사활동(사진= 광양시)

이에 시청 43개 부서 400여 명이 5월 29일부터 6월 12일까지 7개 읍면의 매실 농가를 방문해 부족한 일손돕기에 나서고 있다.


매실 농가주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손 구하기가 어려워 힘들었는데 자기 일처럼 도와주니 너무나도 고맙다”고 전했다.


이삼식 농업지원과장은 “이번 일손돕기가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시는 농업지원과에 농업인력지원 상황실을 설치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와 기관·단체 및 자원봉사자를 연계하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6-03 13:29: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