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오인교 기자 ] 

광주시가  2021년도 생활임금을 올해 생활임금 시급 1만353원보다 1.6%(167원) 인상된  1만520으로 결정했다. 

광주시 청사 (사진=오인교 기자)

생활임금은 공공부문 노동자의 생활안정과 교육․문화․주거 등 각 분야에서 실질적인 생활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임금으로 오는 7일 고시할 예정이다. 


광주시는 내년도 생활임금을 3인가구 기준 최저생계비, 지역 내 가계지출, 물가수준을 고려한 ‘광주형 표준모델’을 적용해 산정했으며, 생활임금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결정된 생활임금은 내년 1월부터 시,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 민간위탁기관 소속 노동자 900여명에게 적용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06 10:48: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