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김은영 기자]  금융감독원은 올해 7월 말국내은행 원화대출 연체율(1개월 이상 원리금 연체기준)은 0.36%로 전월말 0.33% 대비 0.03%p 상승했다고 밝혔다.전년도 같은 기간 대비로는 0.10%p 하락한 수치다. 


국내은행 원화대출 부문별 연체율 추이(자료=금융감독원)7월 신규 연체채권 규모(1조3천억원)는 작년 7월(1조4천억원), 재작년 7월(1조5천억원)과 비슷한 수준이다. 


원화 기업대출 연체율은 0.44%로 전월말 0.39% 대비 0.05%p 상승했다.전월말 대비 0.005%상승한 수치다. 대기업대출 연체율이 0.29%로 전월말 0.21% 대비 0.08%p 상승하였으며, 중소기업대출 연체율도 0.47%로 전월말 0.44% 대비 0.03%p 상승했다.


원화 가계대출 연체율은 0.26%로 전월말 0.25% 대비 0.01%p 상승했다. 전년도 같은 기간 대비로는 0.03%P 하락한 수치다. 주택담보대출은 0.17%로 전월과 유사하였으며, 주택담보대출을 제외한 가계대출 연체율은 0.45%로 전월말 0.42% 대비 0.03%p 상승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2 13:12: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