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김은영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관내 모든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에게 마스크와 손소독 티슈를 지원했다.


사진=뉴스케이프 자료 사진.

구로구는 “수능을 앞둔 고3 수험생 중 확진자가 나올 경우 진단검사, 자가격리, 입원 등으로 인해 본인과 주변 친구들이 큰 피해를 보게 된다”며 “코로나19 예방과 수험생 응원을 위해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마스크와 손소독 티슈를 배부했다”고 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관내 14개 고등학교 3학년 학생 2,963명이다. 


구로구는 각 학교로 물품을 전달해 학생 1인당 덴탈마스크와 손소독 티슈를 각 10장씩 지급했다.


구는 앞서 지난 7월에도 관내 모든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대안·특수학교를 대상으로 22만여장의 덴탈마스크를 지급한 바 있다. 학원과 교습소 507곳에도 마스크 100매, 손소독 티슈 500장씩을 제공했다.


구로구 관계자는 “코로나19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 수험생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07 17:17: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