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양시 13일, 신규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 3일 연속 추가 확진자 발생... 방역당국 비상
  • 기사등록 2020-11-13 15:03:54
기사수정

광양시에서 11일과 12일에 이어 13일에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명이 추가 발생하면서 지역사회가 코로나 공포에 휩싸이고 있다.

정현복 광양시장이 13일, 광양시 코로나19 발생현황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광양시) 

13일 발생한 광양 30번(전남 217번) 확진자는 40대 여성으로 광양읍 거주자이며, 순천 76번(전남 197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31번(전남 218번) 확진자는 30대 남성으로 광양시 중동 거주자이며, 광양 27번(전남 208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32번(전남 219번) 확진자는 20대 여성으로 광양읍 거주자이며, 광양 29번(전남 210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33번(전남 220번) 확진자는 20대 여성으로 광양읍 거주자이며, 광양 26번(전남 203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34번(전남 221번) 확진자는 40대 남성으로 광양시 중마동 거주자이며, 현재 검사결과 미결정자의 배우자로 역학조사 중에 있다.

 

검사결과는 12일 검체해 전라남도 보건환경연구원 동부지원에 검사를 의뢰, 양성판정 통보를 받았다.

 

현재 전라남도에 치료병상 배정을 요청 중에 있으며, 배정받는 즉시 이송 입원 조치할 계획이다.

 

시는 확진자의 거주지에 대한 방역조치는 완료했고 근무지에 대한 방역조치도 즉시 실시할 예정이다.

 

광양시는 “현재 확진자에 대한 이동 동선은 역학조사 중으로 파악되는 대로 즉시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정현복 광양시장은 “최근 역학조사 과정에서 밝혀진 공통된 사실은 발열, 기침, 두통 등 의심증상이 있으면 해열제나 감기약을 복용한 후 진단검사를 지연해 가족과 직장동료의 감염을 조기에 차단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치고 있다”며 “발열, 기침, 두통, 호흡곤란 등 의심증상이 나타날 경우에는 신속하게 진단검사를 받아줄 것”을 당부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3 15:03: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