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교육부・환경부, 수능 책상 칸막이 재활용 방침 - 재사용 수요 및 물량 점검 후 재사용처 공급, 잔여 물량은 지자체·재활용업체 협의하에 처리
  • 기사등록 2020-11-16 10:32:24
기사수정

수학능력시험에 사용될 칸막이 (사진=교육부)

교육부와 환경부는 올해 12월 3일 수학능력시험에 활용된 칸막이를 재사용·재활용하기 위한 협업체계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교육부에서 수능 직후 재사용 수요와 별도 처리가 필요한 물량을 점검하면, 시도교육청은 지역별 발생량을 고려해 사전 섭외된 재사용처에 공급한 뒤, 잔여 물량은 지자체·재활용업체와 수거 일시 및 방법 등을 협의하여 처리할 계획이다.

 

또한, 양 부처는 회수·재활용 체계 사전 구축에 그치지 않고, 수능 이후에도 플라스틱 칸막이가 원활하게 재사용 또는 재활용되는지 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6 10:32: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