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양시, 연말연시 코로나19 특별방역 점검 실시 - 광양경찰서와 합동으로 식당, 카페 등 집중점검 추진
  • 기사등록 2020-12-30 13:30:51
기사수정

광양시가 광양경찰서와 함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대상시설에 대한 20개 반 41명의 점검반을 편성하고, 12월 29일부터 1월 3일까지 6일간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집중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확인하고 있는 점검반(사진=광양시청) 

대상시설은 식품 및 공중위생업소 총 3032개소로, 일반음식점 2346개소, 휴게음식점 315개소, 유흥주점 228개소, 단란주점 35개소, 콜라텍 2개소, 숙박업소 106개소다.

 

주요 특별방역 점검은 ▲출입자 명부관리(전자 출입명부, 수기 출입명부) ▲종사자 및 이용자 마스크 착용 유무, 환기·소독 실시 여부 ▲식당·카페(50㎡ 이상) 테이블 간 1m 거리유지, 한 칸 띄우기, 테이블 가림막 설치 ▲식당·카페음식점 22시~익일 5시 포장·배달만 허용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음식류를 판매하는 음식점) ▲유흥·단란주점(집합금지 여부) ▲숙박업소 전체 객실 수의 50% 이내로 예약 제한 등을 집중 점검한다.

 

특별방역 점검에 위반된 시설운영자는 300만 원 이하의 벌금 또는 과태료와 이용자에게는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성재순 보건위생과장은 “연말연시 가족과 시민의 안전을 위하여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최대한 자제해 주시고, 특히 연말 모임은 취소하는 등 정부 지침에 따른 방역수칙 이행에 적극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2-30 13:30:5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