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20명이라고 밝혔다. (그래픽=이진수 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20명이라고 밝혔다.

 

감염경로는 국내 발생 985명, 해외 유입 35명이다.

 

국내 신규 환자를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 685명, 비수도권 300명이다.

 

서울 324명, 경기 260명, 인천 101명의 신규확진자가 나오면서 수도권 확진자는 685명에 달했다. 인천에서는 코호트 격리(집단 격리)한 요양병원에서 추가 확진자가 40여명이 나온 게 결정적이었다.

 

비수도권에서는 요양병원 집단감염이 발생한 광주에서 74명이 발생했고, 부산 34명, 경남 33명, 대구 29명, 강원 28명, 경북 25명, 충북 23명, 충남 22명, 전북·제주 각 9명, 대전 6명, 울산 5명, 전남 3명 등 총 확진자가 다시 300명을 기록했다.

 

해외유입 35명 가운데 11명은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24명은 자가격리중 경기(8명), 서울(5명), 전북(4명), 부산(3명), 인천(2명), 충남·제주(각 1명)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망자는 19명 늘어 누적 981명이 됐으며, 위중증 환자는 361명이다.

 

확진후 격리중인 환자는 1만8천43명이다.

 

한편 정부는 수도권은 2.5단계, 비수도권은 2단계로 적용 중인 사회적 거리두기를 오늘부터 2주 더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4 15:51: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