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권익위 제안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 정부부처 참여 이어져 -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농축수산 업계 및 취약계층 돕기…공무원들 자발적 나눔 활동 확산
  • 기사등록 2021-02-02 19:21:26
기사수정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시작된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에 많은 정부부처들이 참여하고 있다.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국민권익위)는 지난달 27일부터 국민권익위 공무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우리 농축수산물을 구입해 사회적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을 제안하고 시작했다.

 

이번 캠페인은 공직자에게 적용되는 농축수산물·농축수산가공품 선물의 가액범위를 설날 명절에 일시적으로 상향한 국민권익위의 '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과 관련해 공직자들이 고가의 선물을 받으려 하는 것 아니냐는 일각의 오해를 해소하는 동시에, 국가적 재난인 코로나 상황에서 공무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우리 농축수산물 선물을 구입함으로써 시름에 빠진 농어민을 돕고 취약계층에 따뜻한 정을 나누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정세균 국무총리도 지난달 26일 국무회의를 통해 코로나19 상황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축수산 업계 종사자와 소상공인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정부 부처의 적극적인 캠페인 참여를 독려한 데 이어, 이달 2일 국무회의에서도 “전례 없는 위기에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나눔에 함께하는 것이 순리라고 생각한다”며 공직자들의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 동참과 확산을 재차 당부한 바 있다.

 

이에 국무총리실을 시작으로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교육부, 금융위원회, 여성가족부 등 다수 정부 부처가 참여하면서 캠페인이 범정부적 차원으로 확대되고 있다.

 

한편, 국민권익위는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에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금산군 등 지난 여름 수해로 많은 피해를 입은 지역의 농축수산물을 구입해 한센인 마을 등 사회 취약계층에 설날 선물로 보낼 계획이다.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국민권익위의 제안에 많은 정부부처가 솔선수범해서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에 동참해 주신 것을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맞이하는 설 명절이지만 공직자들의 자발적 작은 나눔 활동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국민들께서 조금이나마 따뜻한 명절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2 19:21: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