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설 연휴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 운영 - 다양한 비대면 콘텐츠 무료 제공…국민들이 집에서 안전한 명절 보낼 수 있도록 지원 - 전통·민속, 가족·어린이, 공연·영상, 전시·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 100여종 주제별로 새롭게 선별 제공
  • 기사등록 2021-02-10 14:45:08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10일부터 14일까지 설 연휴 동안 국민들이 국공립 문화예술기관이 제공하는 비대면 공연·전시·행사 등을 집에서 즐길 수 있도록 통합안내 홈페이지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2월 1일부터 14일을 특별방역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설 연휴에 고향·친지 방문과 여행을 자제하는 등, 이동과 접촉을 최소화할 것을 권장한 바 있다.

 

이에 문체부는 관계기관 합동으로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을 운영해 다양한 비대면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하고 우리 국민들이 집에서 코로나 19로부터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특집에서는 ▲전통·민속, ▲가족·어린이, ▲공연·영상, ▲전시·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 100여 종을 주제별로 새롭게 선별해 제공한다.

 

문체부는 2020년 3월부터 비대면 문화예술콘텐츠를 종합적으로 안내하는 ‘집콕 문화생활’ 홈페이지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9월 '슬기로운 추석 문화생활' 특집과 연말연시의 ‘연말연시 특집’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해 40여만명이 이용한 바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특집을 통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치고 답답한 심신을 달래고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 홍보 포스터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10 14:45:0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