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건국대학교는 음악적 재능은 뛰어나지만 경제적 여건 등으로 체계적인 교육을 받기 어려운 저소득층 음악 영재를 발굴하고 전문적인 음악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시와 함께 ‘서울시 2021 음악 영재 장학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8년 시작된 서울시 음악 영재 교육지원사업은 서울시가 교육비 전액을 지원하고 주관처인 건국대학교가 선발과 교육과정을 담당한다. 

100명의 재학생은 국내외 저명한 음악교수 등으로 구성된 교수진으로부터 이론과 실기 등 전문교육을 받게 되며 다수의 학생이 국내 유수의 콩쿠르에 입상하고 예중·예고 및 대학에 합격하는 교육적 성과를 거두고 있다.

모집 대상은 서울시 거주 초등학교 3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까지 음악에 대한 열정을 가진 학생이며 지원 자격은 수급자 선정기준 중위소득 미만 가정 아동이다. 

서양음악 전공(피아노·관현악·작곡·성악), 국악 전공, 미래 영재 등 총 100명을 서류와 실기심사로 선발한다.

서류접수 기한은 3월 15일부터 3월 31일까지이며 서류 합격자만 실기심사 및 면접을 거쳐 최종 선발한다.

신청을 원하는 학생은 3월 31일까지 건국대 음악 영재교육원 홈페이지에서 관련 서류를 작성해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18 12:34: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