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삼성금융계열사, 미래 끌어갈 혁신금융 스타트업 발굴 - 두번째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진행
  • 기사등록 2021-02-22 09:19:33
기사수정
이미지=삼성금융계열사

삼성생명을 비롯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삼성벤처투자 등 5개 삼성 금융계열사가 공동으로 혁신금융 스타트업을 공개선발한다. 

이들 5개사는 22일 '제2회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다음 달까지 참가 지원을 받고 심사를 거쳐 13개 본선 진출 기업을 선정한다. 본선 진출 기업은 삼성 금융계열사와 협력해 솔루션, 사업모델 등을 넉 달 동안 개발하고 오는 9월 발표회에서 우승 경쟁을 펼친다.

본선 진출 기업은 3000만원의 지원금을 받는다. 각 금융사가 1팀씩 선발하는 우승 스타트업에는 상금 1000만원과 지분투자 기회가 주어진다.

지난 2019년 열린 첫 행사에는 모두 237개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우승팀 위힐드는 삼성생명으로부터 10억원 지분투자를 받아 인공지능(AI)을 활용한 고객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2 09:19: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