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최대 5년간 매년 연장이 필요 없는 장기사업자대출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장기사업자대출은 개인사업자 및 매출액 100억원 이하 법인을 대상으로 하며, 운전자금 및 시설자금 용도로 최고 10억원까지 할 수 있다.

한국씨티은행은 장기사업자대출을 받은 고객에게는 균형 있는 관리를 통해 안정적으로 자산을 증식할 수 있도록 체계적 자산관리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산관리 신청고객은 투자성향에 맞는 모델포트폴리오에 기반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전담 PB뿐만 아니라 외화·투자·보험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팀 기반의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도 경험할 수 있다.

한국씨티은행은 "그동안 금융사들이 판매한 사업자 대출 상품들은 기간이 통상 1~2년으로 최장 3년 정도 수준이지만,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최대 5년까지 대출할 수 있어 매년 만기 연장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없앴고 대출금 상환 규모도 연간 원금의 약 1~2% 수준으로 최소화해 사업자들이 더 안정적으로 자금관리를 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3 16:12: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