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한화생명)

한화생명이 이번달 초에 출시한 ‘LIFEPLUS 운동하는 건강보험’에 사용된 ‘건강활동 유형별 활동량 통합 측정 지표’에 대해 6개월 간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건강관리 앱 ‘HELLO'를 통해 건강관리 서비스의 통합 관리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독창성, 진보성, 유용성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LIFEPLUS 운동하는 건강보험’은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걷기, 러닝, 수영, 하이킹, 자전거 타기 등 5가지 종목을 스마트워치로 측정해 활동량을 걸음수로 환산 가능하다.

일 평균 7500보의 건강걸음 기준을 달성하면 20년납 상품 기준으로 다음달 보험료를 25%까지 최대 60회 할인해준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이번 배타적 사용권 획득은 기존 건강증진형상품을 넘어 가입자의 필요를 반영한 것”이라며 “헬스케어 시장에서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16 10:24: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