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M포인트형, 대한항공 마일리지형,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형 등 3종으로 구성된 프리미엄 카드 ‘더 퍼플 오제’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M포인트형은 사용처, 적립 한도에 상관없이 최대 2%를 M포인트로 적립해준다. 당월 50만원 이상 사용 시 1%, 100만원 이상 사용 시 1.5%, 200만원 이상 사용 시 2% 적립이 제공된다.

적립한 포인트는 자동차 구매, 주유, 외식, 쇼핑, 영화관, 여행 등 164개 브랜드, 5만5000여 곳의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대한항공 마일리지형과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형은 1000원당 1마일리지로 변경된다. 연간 4000만원 이상 사용한 가입자는 30만 M포인트, 1만4000 항공마일리지, 연회비 30만원 감면 중 한 가지를 선택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바우처는 여행, 호텔, 쇼핑 등 영역에서 총 60만원 상당으로 각 최고 40만원까지 사용할 수 있게 제공한다.

디자인은 3가지 중 하나를 선택 가능하다. 슈퍼콘서트 예매 시 더 퍼플 오제 가입자 전용 선예매 혜택을 이용할 수 있다. 공항, 특급호텔 무료 발레주차서비스, 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 등도 가능하다. 연회비는 국내전용, 국내외겸용 모두 80만원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18 11:02:2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