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국방부는 올해 군무원 6490명을 선발한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선발 규모는 지난해 4139명보다 2351명(65.8%) 많은 역대 최대 규모다.

이에 대해 국방부는 국방개혁2.0 추진에 따라 비전투분야를 민간인력으로 대체하고 병력 감축에 따른 군무원 증원 수요가 반영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공개경쟁채용(공채)으로 7급 714명, 9급5170명 등 5884명을 선발하고 경력경쟁채용(경채)으로 5~9급 606명을 뽑는다.

원서접수는 5월 7~12일이며 필기시험은 7월 24일 전국 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필기시험 합격자는 9월 24~30일 면접과 신원조사 등을 거쳐 최종합격자로 확정되면 11월 1일 이후에 임용될 예정이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2 09:51: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