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이미지=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앤뉴가 국내에 진출할 예정인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와 5년 간 1년에 한 편 이상의 콘텐츠를 공급하는 장기 콘텐츠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은 개별 작품 단위의 계약이 아닌 장기적인 관점에서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콘텐츠 개발에 중점을 뒀다는 것.

장경익 스튜디오앤뉴 대표는 “디즈니플러스를 통해 선보일 스튜디오앤뉴 작품들에 대한 전 세계 팬들의 관심과 반응이 기대된다”며 “다양한 소재와 스토리의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29 17:35: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