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싱가포르통화청으로부터 지점 설립 예비인가를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인가는 홀세일 뱅크 라이선스(Wholesale Bank License)다.

현지 통화 기반 리테일 업무를 제외한 기업금융·투자금융·자본시장·증권업 등 모든 업무를 취급할 수 있다.

싱가포르는 다른 동남아국가 대비 투명한 행정절차와 간단한 조세체계, 영어 공용화 등 우수한 비즈니스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국제적 교통의 요충지로서 중계무역과 함께 이를 지원하기 위한 금융산업이 발달해 글로벌 금융 허브로 꼽힌다.

KB국민은행은 글로벌 부문을 핵심 비즈니스로 성장시키기 위해 싱가포르를 글로벌 투자금융과 자금조달 거점으로 삼아 해외 네트워크를 확장할 계획이다.

글로벌 진출 전략의 일환으로 최근 홍콩심사유닛을 확대 개편해 아시아심사센터를 신설했다. 기존 홍콩, 중국의 여신심사 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인도, 오세아니아까지 업무 범위를 확대했고 향후 아시아심사센터의 싱가포르 이전도 추진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싱가포르 은행업 예비인가 취득은 국민은행의 글로벌전략의 일환인 선진 금융시장 내 CIB사업 확장의 중요한 전환점"이라며 "싱가포르 지점 설립을 통해 투자금융, 자본시장 관련 서비스 등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5-03 15:24: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