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YG, 팬 문화공간 ‘더 세임’ 마련…내달 1일 개관 - 신사옥 맞은편 건물 전체 활용
  • 기사등록 2021-05-31 17:34:30
기사수정
YG엔터 팬 문화공간 ‘더 세임’에 마련된 MD숍.(사진=YG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는 다음 달 1일 팬들을 위한 문화 공간 ‘더 세임’(the SamE)을 개관한다고 31일 밝혔다.

마포구 합정동 소재 신사옥 맞은편의 건물 전체를 활용해 MD(팬 상품), 이벤트·전시관, 카페 등을 마련했다. 이 공간은 YG 소속 아티스트와 팬을 연결한다는 취지로 만들어졌으며 ‘아티스트의 또 다른 자아는 팬이다’를 테마로 삼았다.

‘더 세임’의 슬로건은 ‘얼터 에고(Alter Ego)’다.

YG 관계자는 “‘더 세임’은 팬과 아티스트의 유대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기 위해 매개체”라며 “아티스트는 팬들에 의해 존재하고, 팬들은 아티스트의 또 다른 자아라는 생각을 이 공간을 통해 꾸준히 공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창립 25주년을 맞은 YG에는 빅뱅, 블랙핑크, 위너, 아이콘, AKMU, 젝스키스, 트레저 등 가수들과 김희애, 차승원, 최지우, 강동원 등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5-31 17:34: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