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왼쪽부터)조형엽 신한생명 상무, 김진곤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허상만 생명의 숲 이사장, 유영민 생명의 숲 사무처장이 지난 8일 실시된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은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을 위해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 열매)에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관에서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는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허상만 생명의 숲 이사장, 김진곤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된 후원금은 신한생명 임직원과 설계사의 자발적인 급여 끝전으로 모금됐으며, 이번 기부금으로 안양천 내 도시 숲 조성을 위해 나무 701그루를 지원한다. 나무 701그루는 오는 7월 1일 출범하는 신한라이프의 성공적 통합을 기념하는 숫자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임직원과 설계사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급여 끝전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관점의 도시 숲 조성사업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내달 1일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라이프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09 09:49: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