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SK종합화학-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초소형 전기차용 신소재 개발 협력
  • 기사등록 2021-06-11 13:40:04
기사수정
SK종합화학과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orea Smart E-Mobility Association)는 11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재 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배성찬 SK종합화학 오토모티브 사업부장(왼쪽)과 하일청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 사무국장이 협약 체결 후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SK종합화학)  

SK종합하확은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EMA)와 함께 미래차용 신소재 개발에 나선다.

SK종합화학은 11일 서울 종로구 SK서린사옥에서 KEMA와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개 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EMA는 이동수단 관련 기업 간 기술협력을 통해 국내 E-모빌리티 산업의 육성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SK종합화학은 이번 KEMA와의 협력을 통해 초소형 전기차용 소개 개발을 위한 실증사업을 시작으로 중·장기적으로 중대형 전기차 등까지 경량화 소재를 개발하겠다는 목표다.

SK종합화학은 최근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급격한 성장 등 E-모빌리티 확산에 맞춰 친환경 솔루션의 핵심인 3R(Recycle·Reduce·Replace)을 통해 친환경 그린 비즈니스를 선도하며 관련 업게와의 상생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3월에도 포스코와 전기차에 적용하기 위한 철강-플라스틱 복합소재 개발에 뜻을 모았다. 또 SK종합화학은 고기능성 폴리프로필렌인 HCPP와 같은 경량화 플라스틱 소재를 개발해 상용화했다.

배성환 SK종합화학 오토모티브 사업부장은 "SK종합화학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초소형 전기차의 경량화와 안전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신소재 개발을 통해 전기차 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11 13:40: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