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문경시 관내 농특산물 생산업체의 TV홈쇼핑 매출액이 10억원을 넘어서고 있다. (사진=문경시 제공)

문경시는 올해 추석명절을 앞두고 관내 농특산물 생산업체의 TV홈쇼핑 매출액이 10억원을 넘어서고 있다고 밝혔다.


TV홈쇼핑을 통한 문경 농특산물 판매는 현재까지 5회 방송을 진행해 매출 목표액 대비 144%의 실적을 올리고 있다. 주로 판매되는 농특산물은 문경사과 및 오미자제품 등으로 오미자제품(약105톤)의 매출액은 약 9억원에 이른다. TV홈쇼핑은 수확철 오미자 판로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문경시는 2018년부터 새로운 유통경로 확보를 위해 관내 농가에 TV홈쇼핑 지원사업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TV홈쇼핑을 통한 농특산물 거래량이 점차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문경시는 코로나19에 따른 소비성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TV홈쇼핑 외에도 인터넷 쇼핑몰 직거래장터, 밴드 등을 통해 적극적인 농특산물 판촉활동에 나서고 있다.


문경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비성향 변화에 대응해 앞으로도 TV홈쇼핑 지원 사업을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2020년은 30억원 이상의 매출 성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5 11:10: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