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의힘, '박덕흠 긴급진상조사위' 꾸려 자체 조사 나서 - 최형두 "원내외 인사로 특위 구성해 신속히 진상 밝힐 것".
  • 기사등록 2020-09-21 15:51:05
기사수정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당시 가족 명의 건설회사를 통해 피감기관들로부터 수천억원대 공사를 특혜 수주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해명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김한주 기자)
[뉴스케이프=강우영 기자] 국민의힘이 피감기관으로부터 수천억원대의 공사수주를 따낸 의혹을 받고 있는 박덕흠 의원(충북 보은군옥천군영동군괴산군)에 대한 긴급진상조사 특별위원회를 꾸리기로 했다.


최형두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21일 "박덕흠 의원 건과 관련해 조사 경험과 전문 능력이 있는 원내·외 인사로 특위를 구성해 신속하게 진상을 밝혀내 응분의 조치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검찰과 경찰 출신, 예산 조달과 공공수주 등에 관해 전문성과 정책 능력, 경험을 갖춘 인사들로 특위를 구성할 것"이라며 "우선 원내·외에서 전문가들을 모은 뒤에 실질적으로 조사를 진행할 수 있는 분으로 위원장을 선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박덕흠 의원은 국회 국토위원회에 간사 등으로 일하면서 가족 소유 건설사에 거액의 피감기관 공사를 편법 수주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1 15:51: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