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복고감성을 추억하는 문경에코랄라 ‘은성사진관’ - 70년대 감성의 셀프사진 체험
  • 기사등록 2020-10-14 10:56:46
기사수정

문경시가 복고감성 셀프사진체험 '은성사진관'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문경시 제공)

문경시는 『HI-STORY경북』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복고감성 셀프사진체험 ‘은성사진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문경에코랄라 내 사택촌에 조성된 사진체험관은 70~80년대 광업이 활발하던 문경의 전성기를 추억하며 추억의 교복과 교련복 등 의상체험을 하고 스튜디오에 설치된 카메라로 셀프사진도 찍어볼 수 있는 체험이다.


에코랄라의 사택촌은 2003년 조성된 공간으로 광산촌의 마을과 점포 등을 재현하고 탄광이 활황이던 시절을 떠올리게 해 관광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노후된 공간을 이번 사업으로 리모델링해 남녀노소 모든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셀프사진 체험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사진을 찍은 후 즉석에서 마음에 드는 사진을 출력해볼 수 있고 원하면 파일을 이메일을 통해서도 받아 볼 수 있다.


사진은 옛 감성 그대로 흑백으로 출력 가능하며 저마다 재미난 포즈로 추억을 남기는 관광객들로 이미 SNS에서는 유명세를 타고 있다.


문경시 관계자는 “광업이 활발하던 70~80년대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체험으로 문경에 놀러 오신 분들이 가족, 친구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남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14 10:56: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