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풀영상] 김창룡 경찰청장 "아동학대 초동수사 미흡, 책임감 느껴"
  • 기사등록 2021-01-07 12:21:46
기사수정



김창룡 경찰청장이 지난해 10월 서울 양천구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사건을 두고 "초동수사와 수사과정에 있어 미흡했던 부분에 있어서 경찰의 최고책임자로서 깊은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전날 사과문을 발표한 데 이어 다시한번 사과했다.  


김 청장은 7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 나와 "엄정하고 철저한 진상조사를 바탕으로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해 경찰의 아동학대 대응체계를 전면적으로 쇄신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김 청장은  "아동학대 사망사건과 관련해 위원님과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친 데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경찰청은 사회적 약자와 관련된 사건의 경우 경찰서장에게 바로 보고하는 체계를 만들고 지휘관이 관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동학대자의 정신병력과 알코올중독 등 과거이력도 확인한다. 


김 청장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국민 안전을 지키는 경찰의 기본사명을 되새기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7 12:21: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idx = $(this).parent("li").index(); roll_exe(); }) }) })(jQuery)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