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콘텐츠・관광・스포츠 분야 총 2985억원 투자 - 문화계정 2150억원, 관광계정 650억원, 스포츠계정 185억원 자금 조성 - 콘텐츠 기업 재기 지원, 모험콘텐츠 등 4개 분야 문화산업 투자금 운영
  • 기사등록 2021-01-14 17:32:15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모태펀드 문화 · 관광 · 스포츠계정에 총 2985억원 규모의 투자금 펀드를 새롭게 조성한다고 밝혔다.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올해 모태펀드 문화·관광·스포츠계정에 총 2985억원 규모의 투자금 펀드를 새롭게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올해는 코로나19에 대응해 피해기업 경영 정상화를 위한 재기지원 자금 등을 신설하고, 특히, 예년보다 한 달 정도 출자 시기를 앞당겨 시장에 자금을 신속하게 투입함으로써 산업의 회복과 성장을 적극 지원한다.

 

콘텐츠 기업 재기 지원, 모험콘텐츠 등 4개 분야 문화산업 투자금 운영

 

문체부는 2021년 모태펀드 문화계정(이하 문화산업 투자금)에 1440억원을 출자해 총 2150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조성하고 ▲ 모험콘텐츠 자금, ▲ 방송·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영상콘텐츠 자금, ▲ 콘텐츠기업 재기지원 자금, ▲ 콘텐츠 가치평가 연계 자금 등 4개 분야로 구성·운영한다.

 

제작 초기·소외 분야에 집중 투자하는 ‘모험콘텐츠 자금’은 지난해 873억원에서 1500억원으로 확대, 조성하고, 중견기업 등이 후배기업의 후원자로 투자금 조성에 참여하는 선배기업 연결 출자 방식을 추가 도입한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콘텐츠산업의 빠른 회복을 위해 ‘콘텐츠 기업 재기지원 자금’을 신설해 재창업, 매출 실적 감소 등 코로나로 인한 피해기업 또는 해당 기업의 콘텐츠 제작에 투자한다.

 

비대면 산업의 급성장 속에서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의 콘텐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방송·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영상콘텐츠 자금 300억원’과 콘텐츠 가치평가 연계 자금 100억원도 조성한다.

 

아울러 문화산업 투자금 운용과 관련해 재투자를 1년간 한시적으로 허용하고, ‘모험콘텐츠 자금’과 ‘콘텐츠기업 재기지원 자금’의 경우 우선손실충당을 적용함으로써 민간의 적극적 투자 활성화를 통한 성과 창출을 유도한다.

 

관광·스포츠 분야 580억원 출자 통해 785억원 규모 조성

 

문체부는 모태펀드 관광계정에 전년 대비 150억원 증가된 450억원을 출자해 650억원 규모의 관광기업육성 자금을 조성한다. 관광자금은 정부출자비율을 70%로 하고 관광 분야에 65% 이상 투자한다.

 

유망 스포츠기업을 발굴해 투자하는 스포츠산업 자금은 전년 대비 30억원 증가된 130억원을 출자해 185억원 규모로 조성하고, 투자 활성화를 위해 2년 이내 주목적 의무투자비율 60% 이상 조기달성 시 추가 성과보수를 제공한다.

 

올해 자금 운영 등에 대한 제안서는 2월 9일부터 16일까지 한국벤처투자주식회사에서 접수하며, 출자공고 등 더 자세한 내용은 한국벤처투자주식회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정부 지원자금을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산업현장에 활력을 주고, 거대 신생기업 등으로의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투자 운용 상황을 계속 점검하고 업계의 의견을 반영해 출자조건을 개선하는 등 정책금융의 실효성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4 17:32: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